자동차뉴스
CarNews
글쓴이 검사과
제목 반사필름식 차 번호판 7월 도입
작성일 2020.07.01
조회수 59
첨부파일
반사필름식 차 번호판 7월 도입




번호판 좌측에 위변조 방지 홀로그램 삽입





달부터 빛 반사율이 높은 신소재를 적용한 8자리 반사필름식 번호판이 도입된다. 국가상징문양인 태극과 영문 국가코드인 `KOR`, 위변조방지 홀로그램 디자인도 가미했다.
국토부는 작년 9월 자동차 번호체계를 7자리에서 8자리로 개편한 데 이어 다음 달부터 8자리 반사필름식 번호판을 추가 도입한다고 밝혔다.
새로 도입되는 번호판은 좌측에 청색 계열 색상을 바탕으로 디자인 요소를 더했다.
좌측 상단에는 태극 문양, 중단에는 위변조 방지 홀로그램인 국가상징 엠블럼, 하단에는 한국의 영문 표기 `KOREA`를 줄인 `KOR`이 담긴다.
이런 디자인은 쉽게 모방할 수 없어 무등록 차량 및 대포차 등 번호판 위변조로 인한 문제를 예방하는 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국토부는 기대했다.
새 번호판에는 또한 재귀반사식 필름이 부착된다.
자동차 전조등에서 나온 빛이 번호판에 비치면 운전자에게 반사돼 번호판을 쉽게 알아볼 수 있게 하는 방식으로, 야간에도 눈에 잘 띄어 교통사고 예방에도 효과적이다.
국토부에 따르면 현재 국내 업체 3곳이 반사필름 개발을 완료해 이 가운데 2곳은 각종 품질·성능 검사를 마친 상태다.
새 번호판 도입으로 신규등록뿐 아니라 기존 7자리 번호판 소유자도 차량등록사업소를 방문해 8자리 번호판으로 교체할 수 있다. 필름식 또는 페인트식 선택도 가능하다.
8자리 페인트식 번호판 소유자도 번호 변경 없이 필름식으로 교체할 수 있어 소비자 취향에 따른 선택폭이 넓어졌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한편 5월 말 현재 공공청사, 쇼핑몰, 아파트 등 차량번호 인식 카메라를 운영 중인 시설은 전국 2만3714곳에 달한다.
이 가운데 98.3%가 8자리 차량번호 인식을 위한 업데이트를 완료했다고 국토부는 전했다.

출처 : 교통신문(http://www.gyotongn.com)





   

 

교통신문 승인 2020.06.22. 박종욱 기자  |  pjw2cj@gyotongn.com

http://www.gyotongn.com/news/articleView.html?idxno=316900

  • 목록